?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아리랑 ‘영상기자’만이 갖는 독특한 영역

 

 

(사진) 아리랑 _영상기자_만이....jpg

▲ 아리랑국제방송 스튜디오

 

 ‘아리랑국제방송’은 국내에서 ‘국제방송’이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방송 중인 거의 유일한 채널이다. 어느덧 개국한 지 20여년이 흘렀다. 긴 세월이 말해주듯, 의미 있는 성과들을 얻기 위한 ‘현재 진행형’ 중인 방송사이기도 하다.

 

 ‘아리랑국제방송’ 채널에서 뉴스가 차지하는 비중은 적지 않다. 1일 6회에 걸쳐 생방송 뉴스가 편성된 것만을 보더라도, 채널의 뉴스 중요도가 얼마나 큰지 쉽게 알 수 있다.

 

 ‘아리랑’은 국제 사회에서 한국의 소식을 신속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전 세계’를 타깃으로 하는 채널 특성상, 뉴스 아이템을 선정하고 뉴스의 밸류를 판단하는 것에 국내 방송사들과는 분명 차이가 있다. AP, 로이터 등 유수 뉴스통신사들에 의해 전 세계에 전달되는 국내발 뉴스와 차별화하여, 자국에서 벌어지는 이슈에 대해 좀 더 실질적이고 심층적인 입장을 전달하는 데 주력한다. 아무래도 국내 이슈 중 국제방송 뉴스로서 가치가 있는 것들을 이른바 ‘선별’해서 취재하게 되는 것이다. 이는 엄연한 현실이면서 동시에 한계이기도 하다. 국내 사건·사고 현장에서 이것이 국가적 이미지와 어떻게 결부되는지, 또는 국제방송 뉴스로서 가치가 있는 것인지 따져보게 된다. 특히 이미지로 보이는 영상취재이기에 그러한 경향이 더 짙다. 통념상 부정적인 뉴스 이슈가 생길 경우, 이것을 어떻게 영상으로 풀어나가야 하는지 난감하다. 우리 스스로 부끄러움을 느껴야 할 만한, 부정적인 이슈라 하더라도 뉴스 가치가 높다면, 그에 걸맞게 더 적극적으로 영상취재를 하고 기사화하고 있다. 반면, 국내에서 아무리 크게 이슈가 된 사건·사고라 하더라도, ‘로컬’ 소식일 경우에 상대적으로 크게 다루지 않는 경향도 있다.

 

 국내 보통의 타사 영상기자들과는 달리 채널의 태생적인 한계로 인해, 취재 과정에서도 다소 동떨어진 분위기가 있다. 예를 들어 ‘로컬’한 국내 이슈 현장에서는 아리랑의 영상기자를 보기 힘들 것이다. 앞서 말한 이유로 말이다. 또 타사들이 덜 관심을 가지는 이슈라 해도 우리 판단에 국제 이슈로서 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면 취재를 한다. ‘아리랑 영상기자’만이 갖는 독특한 상황이다. 그러나 뒤집어 본다면‘, 국제방송 영상기자’로서 특화된 영역을 구축할 수 있고, 나아가 여전히 새롭게 구축이 진행 중인 하나의 영역 확장이라고 볼 수도 있다. 국내 방송 뉴스에서 보기 힘든 아이템이지만 해외 시청자들에게는 지속적으로 전달되는 리포트 영역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아리랑만의 특수성을 잘 살리면서 대한민국 뉴스 발전에 기여하는 것이 국제방송 영상기자로서의 사명이자 임무라고 생각한다. 국내외의 다양한 시청자들이 한국에서 벌어지는 이슈들이 어떤 식으로 발생되고 진행되는지를 영상으로 이해하기 쉽게 표현하는 것. 국제방송의 영상기자로서 매진해야 할 포인트가 아닐까?

 

 

임현정 / 아리랑국제방송    (증명사진) 임현정.jpg

 

 


  1. 다름과 깊이가 있는 뉴스

    다름과 깊이가 있는 뉴스 나열 뉴스는 독재 시대의 욕망을 반영한다. 독재 사회에서 뉴스는 특권과 긴밀하게 연결돼 있다. 특권을 지속시키기 위해 뉴스는 깊이 들어갈 수 없다. 독재 사회에서 뉴스는 깊이 들어가는 순간 그들(언론)이 가진 특권을 잃는다. 역...
    Date2019.07.02 Views34
    Read More
  2. 이상한 출장

    이상한 출장 “카메라 기자 인생 30년에 가장 굴욕적이었어.” “오죽했으면 내가 출장기간에 억울한 부분을 하루하루 메모를 해놨다니까.” “이런 출장 인지도 모르고 갔지.” “갔다 와서 엄청 싸우고 다신 안 간다고 ...
    Date2019.07.02 Views26
    Read More
  3. 아리랑 ‘영상기자’만이 갖는 독특한 영역

    아리랑 ‘영상기자’만이 갖는 독특한 영역 ▲ 아리랑국제방송 스튜디오 ‘아리랑국제방송’은 국내에서 ‘국제방송’이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방송 중인 거의 유일한 채널이다. 어느덧 개국한 지 20여년이 흘렀다. 긴 세월이 말...
    Date2019.07.02 Views26
    Read More
  4. 영상기자와 MNG 저널리즘

    영상기자와 MNG 저널리즘 ▲ 영상기자와 MNG 저널리즘 현재의 MNG(Mobile News Gathering)는 고화질 원본 영상을 HEVC 코덱(H.265)으로 압축한다. 모바일 통신망(LTE, 3G 등)을 통해 송출하는‘ 저용량 고효율’ 방식을 사용한다. 불과 1~2Mbps의 대...
    Date2019.07.02 Views11
    Read More
  5. 기억의 상처를 안고

    기억의 상처를 안고 ▲ 한강에서 구조대원들이 시신을 수습하고 있다. 몇 날 며칠을 쉬지 않고 비가 내렸다. 시커멓게 변한 한강은 점점 수위를 높이며 주변 공원들을 삼켜나갔다. 그칠 줄 모르고 내리는 폭우에 취약시설이 붕괴되고 저지대가 침수되는 사고가 ...
    Date2019.07.02 Views11
    Read More
  6. 뉴미디어 새내기가 본 영상기자의 역할

    뉴미디어 새내기가 본 영상기자의 역할 뉴미디어 부서 생활 6개월, 이곳에 있다 보니 영상기자의 역할이 어디까지인가 고민하는 일이 잦아졌다. 물론 뉴스 영상을 책임진다는 일에는 변함이 없다. 다만 우리가 만들던 뉴스가 TV를 벗어나 여러 형태로 확장되면...
    Date2019.07.02 Views11
    Read More
  7. 나열하려는 욕망의 바닥

    나열하려는 욕망의 바닥 하루 중 일어나는 수많은 사건에 우선순위를 매기는 일은 아무나 할 수 없는, 난도 높은 일이다. 어떤 사건이 뉴스 가치가 높은가? 누가 혹은 누구의 말이 오늘 더 집중 조명될 필요가 있는가? 이 질문에 대한 해답은 개인마다 천차만...
    Date2019.05.08 Views74
    Read More
  8. 헬기 위 영상취재, 매년 반복되는 풍경

    헬기 위 영상취재, 매년 반복되는 풍경 헬기 위 영상취재 몇 달 된 이야기를 꺼내 봅니다. 지난 2월 1일, 수도권 상공에 헬기 2대가 떴습니다. 매년 한다는‘ 경찰청 설 명절 고속도로 교통상황 및 귀성길 장면 취재’를 위해서였습니다. (상황이 대...
    Date2019.05.08 Views73
    Read More
  9. 기독교계 뉴스 취재 현장의 실상

    기독교계 뉴스 취재 현장의 실상 기독교 뉴스 CBS 뉴스는 기독교계 내부의 일반적인 영역만을 다루지 않는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를 비롯한 다양한 영역에서 발생하는 이슈와 사건들이 한국 기독교계를 통해 어떻게 재해석되고 사회에 영향을 미치는가를 ...
    Date2019.05.08 Views67
    Read More
  10. 다시 찾아온 기회 그리고 설렘

    다시 찾아온 기회 그리고 설렘 2017년 4월 KBS 대전방송총국을 떠나 인구 10만의 작은 시골도시 충남 홍성으로 내려왔다. 내겐 입사 후 2번째 순환근무 지정이었다. 취재기자 2명과 영상기자 1명(나)이 7개 시, 군 지자체와 도청, 교육청 그 관련 기관들을 모...
    Date2019.05.08 Views23
    Read More
  11. 뉴스는 건축이다

    뉴스는 건축이다 국회 의사당 기본설계 자리를 지킨 건축은 시대를 증언한다. 그런 의미에서 그것은 하나의 기호다. 시간을 거슬러, 오늘도 사라지지 않고 유구히 존재한다. 건축물을 통해 인간은 과거를 기억하고 현 시점의 방향성을 얻는다. 만약 영상기자가...
    Date2019.05.08 Views19
    Read More
  12. ‘가난의 포르노’ 그리고 소수자들

    ‘가난의 포르노’ 그리고 소수자들 연말 세상은 미디어의 전쟁터이다. 크리스마스의 화려 한 조형물과 캐롤, 휘황찬란한 조명과 광고들의 홍수 사 이로 기업들은 판촉활동에 열을 올리고, 각종 미디어 기 업들은 특집 프로그램을 편성하고 시청자들...
    Date2019.03.08 Views175
    Read More
  13. 2019년, 다시 영상저널리즘을 생각한다

    2019년, 다시 영상저널리즘을 생각한다 올 한해는 나라나 회사나 나에게도 많은 일이 일어났던 한해였다. 파업으로 (내 인생의 마지막 파업이라 명명했다) 2017년의 절반을 길바닥에서 보내고 회사로 돌아오니 영상편집부장 업무가 맡겨졌다. 부서를 추스를 겨...
    Date2019.01.03 Views922
    Read More
  14. 한국의 전략가들이 주시해야 하는 미국의 전통적 대외정책

    한국의 전략가들이 주시해야 하는 미국의 전통적 대외정책 지난 6월 12일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사이에 정상회담이 열렸다. 그러나 회담 이후 북미 관계는 교착상태에 빠져있다. 미국 정치권 일각에서는 과거 정권 교체 대...
    Date2019.01.03 Views1245
    Read More
  15. 영상기자의 현재와 미래

    영상기자의 현재와 미래 한국영상기자협회 편집위원 김정은 기자(KBS)가 영상기자들 이 현재에 무엇을 해야 하고 미래에 무엇을 생각해야 하는지 <영 상기자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서 이번 호부터 총 4편의 글을 영 상기자(협회보)에 게재한다. 제1편 행위와 ...
    Date2019.01.03 Views623
    Read More
  16. 52시간 근무제를 바라보는 지역방송사 현실

    52시간 근무제를 바라보는 지역방송사 현실 오늘도 시간 외 근무를 신청했다. 아무 리 발버둥을 치고 빠릿빠릿하게 움직여 봐도 시간 외의 울타리에서 벗어날 수 없 었다. 하루에 리포트 두 개를 제작하고, 틈나는 대로 미세먼지 날씨 스케치를 해 야 하고, 편...
    Date2019.01.03 Views75
    Read More
  17. 2018년을 돌아보며

    2018년을 돌아보며 퇴근길에 이모에게 전화가 왔다. 네가 김장할 정신도 없을 것 같아서 이모가 해 놓았으니 시간 될 때 찾아가라는 내용이 었다. 고맙다는 말을 하고 전화를 끊고 보 니, 올해도 저물어 가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사회부 캡을 맡은 지도 1...
    Date2019.01.03 Views51
    Read More
  18. 새해를 맞아 다짐하는 세 가지

    새해를 맞아 다짐하는 세 가지 다사다망(多事多忙). 2018년 직장인들 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로‘ 일이 많아 눈코 뜰 새 없이 바쁨’을 뜻한다. 보름도 채 남지 않은 나의 2018년을 되돌아봤 다. 1월 평창동계올림픽을 시작으로 4.27 남북정상회담,...
    Date2019.01.03 Views63
    Read More
  19. [2019년 각오] ‘왜 하필’의 가치를 고민하는 시간

    ‘왜 하필’의 가치를 고민하는 시간 “왜 하필?”이라는 생각을 한다. 지난 12월 4일, 백석역에서 온수관이 파열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한파 주의보가 발령된 평소보다 추운 날이었다. 온수와 난방 작동이 멈춘 몇몇 가정을 방문해 취재...
    Date2019.01.02 Views69
    Read More
  20. 그림을 그리자

    그림을 그리자 (중략) 점점 이 일을 하면 할수록 그 원류를 찾아가고 싶다는 생각이 계속 든다는 것이다. 사진이나 영상이나 그 기록의 힘과 속기 성을 따라갈 매체가 아직 없지만 대상을 관찰해서 특성을 파악해 다시 재현한다는 관점, 즉 재해석의 관점에서 ...
    Date2019.01.02 Views48
    Read More
  21. 채널2의 사회학

    채널2의 사회학 모두가 알다시피 채널 2는 현장음을 수신하는 채널이다. 기자의 의도가 확실히 담겨 특정한 목소리를 담아내는 채널1과 달리 채널 2는 의도되지 않는 현장의 소리가 담긴다. 이런 채널의 속성을 매체와 사회의 관계 문제로 가져가게 되면 두 채...
    Date2018.12.19 Views7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CLOSE